알아서는 안 되는 일제시대의 진실

학교에서 배우지 않는 일제강점기의 실상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이 "국제적으로 독도는 분쟁지역으로 공인되어 있기 때문에 국제사법재판소로 가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Category : 【 독도 】 Tag :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이 “독도는 국제적 분쟁지역으로 공인돼 있다”는 글을 인터넷 커뮤니티에 게재한 사실이 드러났다. 독도를 분쟁지역으로 인정해야 한다는 것은 독도가 현재 한국 영토도 일본 영토도 아니라는 주장이다.

하 의원은 2005년 출신학교 단과대 동문들의 모임 커뮤니티에 “어차피 국제적으로 독도는 분쟁 지역으로 공인되어 있기 때문에 전쟁 아니면 국제사법재판소로 가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지금 당장 국제사법재판소에서 판결을 한다면 누구한테 유리할까? 유리하다면 왜 인가? 만약 지금은 일본이 유리하다면 어떻게 그것을 뒤집을 수 있는가”라고 썼다.

하 의원은 “지금 한국에서 가장 큰 문제는 독도가 국제적으로 분쟁 지역이라는 현실조차 인정하지 않으려는 사람들”이라며 “이런 사람들을 극우민족주의자”라고 주장했다.

하 의원은 독도를 분쟁지역으로 인정하지 않으면 “당연히 일본의 행위는 침략으로 보이는 것이고 민족독립 운동하듯이 싸워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이라며 “현실은 한국이 독도땅임을 공인해주는 외국 나라가 없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독도가 분쟁 지역인지 아닌지는 국제적으로 공인되었는지를 확인하면 되는 아주 간단한 문제”라면서 “미국, 중국, 유럽 나라들이 그 영토를 인정하지 않는다면 일단 현실적인 분쟁 지역”이라고 밝혔다. 그는 “하지만 대마도는 모든 나라들이 일본 땅임을 공인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출처 : 하태경, "독도는 분쟁지역 인정해야"
하태경의원독도 문제가 정말 우리 나라 국익에
사활적인 이해 관계가 있다면

분노만 할 것이 아니라
전략을 짜야 한다.

어차피 국제적으로 독도는
분쟁 지역으로 공인되어 있기 때문에
전쟁 아니면
국제사법재판소로 가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

전쟁은 할 수 없는 것이고
결국 국제사법재판소로
가야한다면
그 타이밍과
승리하기 위한 전략을 잘 준비해야 한다.

그런데 지금 당장
국제사법재판소에서 판결을 한다면
누구한테 유리할까?
유리하다면 왜 인가?
만약 지금은 일본이 유리하다면
어떻게 그것을 뒤집을 수 있는가?

이런 점들을 연구할 필요가 있다.

이제 좀 차분해질 때이다.
출처 : 독도 전략

메인 콘텐츠
통계로 보는 일제시대 옛날사진 모음 친일파를 위한 변명 [목차](전문 게재) 대한민국 이야기 [목차](전문 게재) 동아일보 한국어로 번역된 일본 중학교 역사교과서 대한제국의 황실재정 독도 바로 알기 화해를 위해서_박유하(일부발췌) 근대사 연표 경향신문